피부층마다 촉촉하게 수분을 담았다

물광초음파 관리장비

벨라소닉

피부 속 세포를 깨우는

피부와 두피를 한번에 케어

벨라룩스

줄기세포배양과정의 고농축

엑소좀을 함유한 제품

벨라스템

줄기세포배양액을 함유한

천연 바이오 셀룰로오스 시트

위드윈마스크팩

병ㆍ의원의 성공적인 메디컬 서비스를 위한 행복한 동행을 시작합니다.


주식회사 티셀메드 02-547-6605

티셀메드 소식

피부를 보호하기 위해 발생된 멜라닌


2313 Views
멜라닌

피부를 보호하기 위해 발생된 멜라닌

기미의 시작은 극히 얇은 표피 속에서 이루어집니다. 표피는 표피세포(케라티노사이트), 색소세포(멜라노사이트) 등으로 이루어져, 불과 0.1~0.3mm 두께 속 4개의 층으로 나눠져 있습니다. 맨 아래 기저층에 있는 멜라노사이트가 기미의 원인인 멜라닌을 생성시킵니다.

자외선에게서 피부를 보호하기 위해 멜라닌 색소 생성

표피가 자외선을 받으면 멜라노사이트에서 신호를 받습니다. 멜라노사이트는 멜라닌이라는 색소를 생성하여 세포 속 멜라노솜이라는 소포에 쌓다둡니다. 멜라닌이 가득 찬 멜라노솜은 멜라노사이트에서 케라티노사이트로 전달되어 멜라닌으로 발현됩니다. 멜라닌은 케라티노사이트 내에 자리잡으면서 자외선으로부터 세포핵을 보호하는 작용을 합니다.

피부의 재생 주기

표피 맨 아래의 기저층에 있는 표피세포가 분열하여 서서히 밀려 올라가, 마지막에는 세포핵이 없는 각질로 변화한 후 때가 되어 벗겨져 나갑니다. 이것을 피부 재생주기라 하여, 약 28일 주기로 일어납니다. 자외선을 받아 만들어진 멜라닌도 세포와 함께 벗겨져 나가므로 보통 때의 일시적인 자외선 노출인 경우 약 1개월 후에는 사라지는 구조로 되어 있습니다.

대량의 멜라닌이 쌓이고 쌓여 기미로 발생

장시간 또는 강한 자외선을 받으면 멜라노사이트의 수가 증가하여 멜라닌 생성이 활발해집니다. 한편, 노화, 지나친 자외선 노출, 과도한 피부 자극, 스트레스 등으로 인해 피부재생 주기가 흐트러지면 신진대사가 정체되어 멜라닌도 쌓이게 됩니다. 많이 생성되어도 좀처럼 사라지지 않는 멜라닌. 이것이 바로 색소침착이 진행된 기미의 정체입니다.

피부 색소침착의 정체는 멜라닌

피부 구조에서 가장 바깥쪽에 있는 것이 표피입니다. 4층으로 된 표피의 대부분이 케라티노사이트라고 하는 표피세포입니다. 4층의 맨 아래에 있는 기저층에, 약 36개의 기저세포에 대해 1개의 비율로 분포하고 있는 것이 멜라노사이트입니다. 멜라닌은 이 멜라노사이트에서 생성됩니다. 멜라닌의 양이 너무 증가하면 케라티노사이트 부분에서 색소침착이 일어나 기미가 되어 나타납니다.

피부 재생주기만 잘 맞춰도 멜라닌 침착을 방지

한번 쌓인 멜라닌은 각 세포와 운명을 함께합니다. 표피는 기저층의 케라티노사이트가 세포분열하여 서서히 다시 태어나, 오래된 세포가 밀려 올라가면서 최종적으로 때가 되어 배출되는 ‘피부재생’를 반복합니다. 멜라노사이트에서 만들어져, 케라티노사이트를 보호하던 멜라닌도 폐기처분되어 함께 배출됩니다. 하지만 노화나 다양한 요인으로 재생 주기가 늦어지면 늦어질수록 멜라닌도 배출되지 않고 피부 속에 남아 있게 됩니다. 자외선을 받음으로써 계속 증가하는 멜라닌과 피부재생주기를 따라가지 못하게 되어 사라지지 않는 멜라닌. 이것이 기미의 원인이 됩니다.

따라서 이미 발생한 기미에 필요한 레이저 치료를 하는 것이 필요하기도 하지만, 가장 피부에게 필요한 것은 피부 재생 즉, 각질 탈락과 재생력을 도와줄 관리가 꾸준히 필요한 것이다.

피부재생관리에 뛰어난 벨라소닉 설명보기->

You may like